(2016년 12월 1일-서울) 세계인의 건강한 아침을 만드는 135년 전통의 씰리침대가 한국에 처음으로 생산 공장을 오픈했다.

 

– 약 8,700평(26,400m2) 규모 ∙∙∙ 경기도 여주에 생산시설과 쇼룸 겸한 형태로 오픈
– 국내 시장 수요 충족뿐만 아니라 수출 통해 아시아 시장의 교두보적인 역할

 

%ec%9d%b4%eb%af%b8%ec%a7%801_%ec%94%b0%eb%a6%ac%ec%b9%a8%eb%8c%80-%ec%97%ac%ec%a3%bc%ea%b3%b5%ec%9e%a5-%ec%98%a4%ed%94%88-%ea%b8%b0%eb%85%90%ec%8b%9d_1

<이미지 1> 씰리침대 여주 공장 오픈 기념식_ (왼쪽부터) 데이비드 몽고메리(David Montgomery) 템퍼 씰리 인터내셔널 사장, 원경희 여주 시장,

씰리코리아 윤종효 대표, 사이먼 존 다이어(Simon John Dyer) 씰리 아시아퍼시픽 사장

 

경기도 여주에 위치한 씰리침대의 여주 공장은 철저한 씰리 글로벌 관리 매뉴얼에 따라 프리미엄 매트리스를 생산한다. 씰리 여주 공장은 국내 시장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아 국가로의 수출 제품까지 생산함으로써 아시아 전체 시장의 교두보적인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

 

약 8,700평(26,400m2) 부지 규모로 오픈한 씰리침대 여주 공장은 2017년 연간 3만개 이상의 매트리스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모든 공정에 숙련된 직원들을 배치하여 침대 장인이 선사하는 프리미엄 제품의 품질을 수작업으로 이어나갈 예정이다.

 

지난 30일 개최한 공장 오픈 행사에는 데이비드 몽고메리(David Montgomery) 템퍼 씰리 인터내셔널 사장, 사이먼 존 다이어(Simon John Dyer) 씰리 아시아퍼시픽 사장, 원경희 여주 시장 등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이날 씰리코리아 윤종효 대표는 “135년동안 쌓아온 씰리침대만의 전문성과 기술력에 따라 여주 공장의 안정적인 생산을 바탕으로 최상의 숙면환경을 제시하는 데 더욱 힘쓸 것”이라며 “점점 커져가는 프리미엄 매트리스에 대한 소비자 니즈를 빠르게 충족시키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이먼 존 다이어 씰리 아시아퍼시픽 사장은 “이번 여주 공장 오픈을 시작으로 씰리침대는 한국 소비자뿐만 아니라 아시아 시장의 소비자들에게 더 나은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데이비드 몽고메리 템퍼 씰리 인터내셔널 사장은 “한국은 프리미엄 매트리스 시장에 있어서 전략적으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앞으로도 한국 시장의 성장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원경희 여주시장은 축사를 통해 “씰리침대 여주 공장이 지역 경제 활성화와 고용창출에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씰리침대 여주 공장 내에는 씰리침대의 주요 제품들을 살펴볼 수 있는 쇼룸이 마련되어 있으며, 최상위 라인인 크라운쥬얼의 콜라보레이션 아트워크도 만나볼 수 있다.

 

 

%ec%9d%b4%eb%af%b8%ec%a7%802_%ec%94%b0%eb%a6%ac%ec%b9%a8%eb%8c%80-%ec%97%ac%ec%a3%bc%ea%b3%b5%ec%9e%a5-%ec%98%a4%ed%94%88-%ea%b8%b0%eb%85%90%ec%8b%9d_2
<이미지 2> 씰리침대 여주 공장 오픈 기념식_ 왼쪽부터) 사이먼 존 다이어 씰리 아시아퍼시픽 사장,

씰리코리아 윤종효 대표, 데이비드 몽고메리 템퍼 씰리 인터내셔널 사장

 

%ec%9d%b4%eb%af%b8%ec%a7%803_%ec%94%b0%eb%a6%ac%ec%b9%a8%eb%8c%80-%ec%97%ac%ec%a3%bc%ea%b3%b5%ec%9e%a5-%ec%a0%84%ea%b2%bd
<이미지 3> 씰리침대 여주 공장(주소: 경기도 여주시 가남읍 심석리 70-1)